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정보
풍수해보험 가입 독려…보험료 최대 ‘92%’ 지원태풍․홍수․지진․대설 등 재산피해 보상
연 보험료 2~5만원 수준…1년 소멸성

여수시가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로부터 시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키기 위해 국비와 시비를 활용 풍수해보험료를 최대 92%까지 지원한다.

풍수해보험은 태풍, 홍수,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 자연재해에 따라 발생하는 피해를 최대 90%까지 보상하는 정책보험으로 국민안전처가 관장하고 민간보험사가 운영한다.

보험료는 정부지원금이 더해져 저렴한 편이다. 차상위계층에게는 76%~92%, 기초생활수급자에게는 86%~92%가 지원되고 일반가입자도 55%~92% 지원을 받는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일반가입자는 연 2~5만원, 기초생활수급자는 1200원~2300원 수준이다.

가입대상은 주택(단독․공동)과 온실(비닐하우스 포함)로 소유자가 가입할 수 있다. 세입자의 경우도 소유한 동산에 대해 가입할 수 있다.

풍수해보험이 1년 소멸성 보험인 점은 유의해야 한다. 자동으로 갱신되는 것이 아니므로 매년 새로 가입절차를 거쳐야 한다.

가입을 원하는 시민은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나 시 건설방재과(061-659-4045)로 문의하면 된다.

민간보험사인 동부화재, 현대해상, 삼성화재,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을 통해서도 가입할 수 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