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 초등생 중국어 신나게 배운다7~12일 세한대에서 원어민 교사와 합숙 체험캠프

전라남도는 7일부터 12일까지 초등학생 150여 명을 대상으로 ‘2017년 전라남도 중국어 체험캠프’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프는 국제화시대에 부응하는 인재 육성에 필요한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세한대학교에서 운영한다.

캠프에 마련된 중국어 회화 수업과 중국 전통놀이, 중국 요리 만들기 등 중국 문화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은 학생들에게 중국어에 대한 호기심과 의사소통의 자신감을 심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원어민 교사와의 합숙생활을 통해 학생들이 자연스럽게 중국어로 대화할 수 있고, 야간에는 중국 가면 제작과 중국 노래 배우기, 퀴즈 대회, 전통놀이 등 흥미로운 프로그램도 체험할 수 있다.

전라남도는 중국어 체험캠프의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캠프 참가 학생들을 대상으로 중국어 발음·회화 연습과 중국 문화에 대한 사전 사이버 교육을 실시했다.

특히 학생들의 생활지도와 식중독 등 여름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행정요원과 의료·소방 분야 안전요원들이 24시간 학생들과 함께 생활하고, 응급처치실을 운영하는 등 안전 관리도 강화했다.

지영배 전라남도 청년정책담당관은 “중국어 체험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중국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가지고 성장해 미래에 지역에 꼭 필요한 중국 전문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지역 학생들의 교육 경쟁력 향상을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중국어 체험캠프를 운영해왔다. 지금까지 약 250여 명이 캠프에 참가했다.

 

조승화 기자  frinell@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