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박수관 ㈜YC-TEC 회장, ‘사랑의 쌀 및 장학금 전달식’장학금 9300만원·쌀 5000만원 등 1억4300만원 후원

민족최대의 명절 한가위를 앞두고 글로벌 경영인이자 여수의 기부천사로 잘 알려진 박수관 ㈜YC-TEC 회장이 고향 여수를 찾아 ‘사랑의 쌀 전달식 및 장학금 전달식’ 행사를 가졌다.

22일 여수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매년 지역에 저소득층과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후원을 아끼지 않아 온 박 회장을 응원하기 위해 지역의 정계와 학계, 봉사단체 리더들이 자리를 함께했다.

이날 박수관 회장은 고향 여수의 인재 육성을 위한 9300만 원의 장학금과 저소득층을 위한 5000만 원 상당의 쌀 등 총 1억4300만 원 상당을 후원했다.

장학금은 지역 고등학생 90명에 100만 원씩, 대학생 1명에게 300만 원이 지급된다.

시는 장학금과 함께 박 회장이 후원한 5000만 원 상당의 쌀(10㎏) 2326포도 명절 전 저소득 가정, 장애인 시설, 고엽제 전우회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22일 오전 박수관 ㈜YC-TEC 회장(왼쪽)이 주철현 여수시장에게 추석맞이 사랑의 쌀 및 장학금 후원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박 회장은 기업을 경영하고 있는 부산에도 한가위를 앞두고 5000만 원 상당의 쌀과 3000만 원의 장학금을 후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지난달에는 여수밤바다 불꽃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2015년에 이어 3억 원을 쾌척했고, 지난 1월에는 ㈜여수수산시장 화재 복구를 위해 2억 원을 후원하기도 했다.

박 회장은 지난 2009년부터는 부산경남 베트남 명예총영사로 활동하며 한국과 베트남 간 우호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박수관 회장은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서는 고등학생부터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다수의 의견에 따라 이번 추석부터 고등학생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게 됐다”며 “지역 인재를 키우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계속해서 노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주철현 여수시장은 “박수관 회장은 고향 여수와 부산에서 35년 이상 어려운 이웃을 위해 앞장서오고 계신다”며 “이러한 노력이 우리사회를 따뜻하게 만들어가는 원동력”이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장학금을 받은 강현서(중앙여고3), 하솔비(중앙여고1) 학생은 “박수관 회장님께 너무 감사드리고요 이 은혜를 잊지 않고 열심히 공부해서 저희도 회장님처럼 사회에 봉사하는 멋진 어른이 되겠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여수 중앙여고 하솔비, 강현서 학생이 박수관 회장과 대화하고 있다.

 

김현석 기자  arguskim@outlook.kr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