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주승용의원 "대선 공약인 화태~백야 간 연륙·연도교 건설 반영 안돼""정부와 여당은 4차 국도건설 계획 수정 반영해야"
2018년도 여수시 국비 예산 4415억원 확보

국민의당 주승용 의원(여수시을)이 지난 달 6일 통과된 2018년 예산에서 여수시 국비 예산 4,415억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주승용 의원은 “▲여수~고흥 연륙·연도교 가설 392억원, ▲여수석유화학 안전체험교육장 건립 타당성 조사 1억원, ▲여수석유화학산단 통합안전체제 구축 18억원, ▲여수광양항 석유화학 부두 돌핀시설 건설 5.5억원 등 주요 현안사업 예산도 2,20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또한 주 의원은 “광양, 여수국가산업단지 노후관 개량사업비 9억원이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신규로 반영된 것도 큰 성과다”면서 “만약 이 사업이 반영되지 않았다면 공업용수도 노후로 인해 용수 공급이 하루만 중단되도 여수 산단 입주 기업들이 2천억원 이상의 손실이 발생할 우려됐는데, 사업을 조기에 완공해 여수산단 입주기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자원공사에 촉구하겠다”고 밝혔다.

 

주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이 대선 과정에서 목포~부산간 해안관광도로 건설을 공약했는데, 이 사업의 일부인 화태~백야 간 연륙·연도교 건설에 대해 4차 국도건설 계획에 반영 안돼 예산을 반영하지 않았다”면서 “정부와 여당은 대선 공약 이행을 위해 조속히 4차 국도건설 계획을 수정해 문 대통령 재임 기간 안에 사업이 추진되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주 의원에 따르면, 국회 예산 심의 과정에서 국민의당의 노력으로 보성~임성리 철도 건설 678억원, 광주~완도 간 고속도로 건설 1,513억원, 호남고속철도 2단계 조기 완공 422억원 등 전남 지역 주요 현안 사업 예산 4,983억원을 증액해 1조 1,069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김현석 기자  arguskim@outlook.kr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한심 2017-12-07 11:28:07

    그뿐만 아니라 한려대교 문제도 적금대교 이름 실패문제에 대한 제대로 된 책임을 져야 하지 않을까요? 아직도 이에 적극적 책임이 없어서야 여수를 남해안중심도시로 만들어 지겠습니까????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