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최도자 의원, 국민의당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수상독성물질 헤어스프레이, 화장실 보다 더러운 수유실 등 생활 속 안전 지적 호평

최도자 의원(국민의당)은 8일 국민의당이 선정한 2017년 ‘국정감사 우수의원상’을 수상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및 국회운영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는 최 의원은 생활 속 안전에 집중한 국정감사로 정부의 안일한 대응을 질타하고 보육현장의 경험을 통해 학부모와 아이들을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해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보건복지원회 국정감사에서는 가습기 살균제 독성물질이 들어간 헤어스프레이, 살충제계란에 대한 식약처의 부적절한 대응, 제 기능을 못하는 HACCP인증제도, 화장실보다 세균오염이 높은 수유실, 몰수 마약관리의 허술함 등을 지적했다.

 

또한 낙상사고 등 병원 내 안전관리 부실, 병원 의료진에 대한 엉터리 잠복결핵 관리 등을 지적해 누구나 노출 될 수 있는 일상생활 속 안전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뤘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도자 의원은 “생활 속 안전을 지키기 위해 현장을 찾아다니며 많은 목소리를 들은 결과”라며 “이번 국감에서 밝혀진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한 법제화, 예산심의 등 후속조치에도 소홀하지 않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성태 기자  mihang21@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