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권세도 교수, 여수시 인구 29만 붕괴 책임론 '선방'2일 여수시청 브리핑 룸에서 29만 붕괴 책임 여수시 질타
"98년 34만명에서 현재 5만명 빠져 나갔는데 책임지는 사람 없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6·13 지방선거 여수시장 경선에 출마할 것으로 알려진 권세도(58) 조선대 초빙교수가 인구 감소 책임론을 들고 선방을 날리며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권 교수가 첫 카드로 선보인 것인 여수시 인구 29만 붕괴 책임론이었다. 인구 감소 문제는 과거 민선 4기 시장 선거를 앞두고 오현섭 전 시장이 후보 시절 김충석 현 시장을 상대로 30만 인구 붕괴 책임을 놓고 선방을 날렸던 전례가 있다. 

권 교수는 2일 오후 2시 30분 여수시 브리핑룸에서 기자들과 만나 신년사를 전하며 “1300만 관광객, 국가산단 투자유치 등으로 기존 정치·행정가들이 모두 자화자찬하고 있지만 인구를 보면 양심이 있는지 되묻고 싶다”고 했다.

권 교수는 “98년 34만 명을 넘보던 여수 인구가 이제는 29만 명이 무너졌다. 지금까지 우리시의 인구 대책은 실패했다. 인정해야 한다. 하나하나 대책이 잘못됐다기보다는 그 효과는 미비했고 감소의 속도가 더 빨랐다”고 했다.

그러면서 “시민 5만 명이 빠져나갔는데 이는 20년 간 매일 7명의 시민이 여수를 떠난 것으로, 책임지는 사람, 반성하는 사람 하나 없다”고 쓴소리를 했다.

권 교수는 현 민선6기 시정에 대해서 “산업단지가 확장되고 증설되지만 관리부실과 노후화로 사건사고가 끊이질 않고 있고 관광객이 몰려 오지만 미숙한 행정으로 관광객, 시민 모두가 불편해지고 새로운 관광경제의 양극화 현상이 나타나 물가상승으로 지역민과 상인들은 오히려 더 힘들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특히 “비싼 관광요금에 대해 현 시장이 의회에서 “업주들이 비싼 요금을 받아도 성수기니 감내해야 한다”고 답변한 언론 기사를 보고 제 눈과 귀를 의심했다“고 했다.

권 교수는 “인구정책이 실패했지만 2018년 민선 7기, 지금이 마지막 골든타임”이라며 “인구감소를 막기 위한 정책개발에 많은 노력을 쏟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여수시가 출산을 장려하고 교육개선사업을 주도하는 방식을 넘어 개인의 삶, 가족의 삶을 존중하는 건강한 도시를 만드는 정책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귀농귀어정책, 주택정책, 여성취업률이 높은 기업유치에 관심을 갖고 있다. 직장생활과 가정생활의 균형을 맞추고 가정과 지역사회가 함께 아이들을 돌볼 수 있는 사회 환경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권 교수는 또 “실적위주의 인구정책은 과감히 버려야 하며, ‘아랫돌 빼서 윗돌 괴는’ 동부권(여수, 순천, 광양) 3개시의 인구 빼앗기 정책은 사라져야 한다. 이제는 3개시가 머리를 맞대고 동부권 전체의 인구정책을 고민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최근 전남도가 공표한 2015년 대비 2035년까지 20년간 시군별 상주인구를 예측한 ‘시군 장래인구추계’에 따르면 2035년에는 순천이 전남 전체 인구의 15.1%인 26만8987명(여수 25만2276명)으로 가장 많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박성태 기자  mihang21@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김성환 2018-01-03 19:03:36

    물가 상승만 부치기며., 수치에만 치중하십니다... 인구 감소의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는 게 우선 과제란 생각이 듭니다^^ ... 지역민들의 민의를 청취하고, 소통할수 있는, 좋은 일꾼들이 많이 나왔으면 하는 바람 입니다^^   삭제

    • 여천시대 2018-01-03 15:28:37

      맞소! 맞고 말고~! 이 기회에 적폐들과 통합신청사 반대하는 빨갱이(여수버젼)들을 없애버리고 서민들 맘 잘 헤아려주고 유능하며 사심없는 새로운 사람들로 자리들을 가득차야하겠습니다.

      여수는 지금이 가장 위험한 때라 통합시청이 안되고 있으니 중추적 핵심도읍이 없는거나 마찬가지.

      이 기회에 여천역세권개발 연계하여 그 부근에 통합시청.의회 설립으로 통합여수시 출범 20주년을 화려한 날들로 가득차야 하겠습니다.

      백전천번 주장 옳습니다. 이래서 여수엔 파렴치한들 이번선거를 통해 퇴출되어야지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