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여수민속전시관서 기획전시 ‘놋쇠전’ 열려7월 22일까지…무형문화재 작품 등 놋쇠유물 300점 전시

우리 조상들의 손때가 묻어있는 놋그릇 등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여수민속전시관에 마련된다.

여수시에 따르면 이달 24일부터 7월 22일까지 율촌면 여수민속전시관 동백관에서 기획전시 ‘놋쇠전’이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주제가 ‘놋쇠’인 만큼 조선시대부터 근현대에 이르기까지 조상들이 실생활에서 사용한 300여 점의 놋쇠유물이 전시된다.

관람객들은 유기 반상기, 유등, 워낭, 담뱃대, 징, 화로, 요령 등 다양한 놋쇠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전시품은 차성업 여수민속전시관장의 소장품과 여수시의 수집품 등이다.

특히 경남무형문화제 제14호 징장 이용구와 그의 아들 경남무형문화재 제44호 함양방짜유기장 이점식의 작품도 전시돼 우리나라 유기의 맥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놋쇠전은 2016년 여수의 근현대 생활복식展에 이은 여수민속전시관의 두 번째 기획전시회로 사라져가는 전통 생활도구인 놋쇠유물의 다양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차성업 관장은 “오늘을 살아가는 전 세대가 공감하고 추억하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의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