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전남도의회, 잇단 안전사고 여수산단 방문강정희, 민병대, 최무경 의원 4일 남동발전 등 찾아 안전대책 요구
△ 전남도의회 강정희, 민병대, 최무경 의원이 4일 화제사고가 발생한 남동발전을 방문해 상황을 설명듣고 있다.

전라남도의회가 잇따라 안전사고가 발생하고 있는 여수산단을 방문해 안전대책을 강구했다.

4일 전남도의회 강정희․민병대․최무경 도의원은 화재 사고가 발생한 한국남동발전과 한화케미컬 폴리실리콘공장을 점검한데 이어 지난 1일 라텍스 분진 누출이 발생한 LG 화학을 방문했다.

의원들은 사고발생으로 지역주민들이 불안하지 않도록 철저한 시설관리는 물론 임직원들의 안전교육을 강화하고 사고가 발생할 경우 신속한 대응을 주문했다.

특히, 산단 내 동일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전라남도와 화학방재센터가 철저한 지도와 점검을 강화해 줄 것을 요구했다.

강정희 의원은“이번 사고로 인해 사망했거나 부상을 당한 작업자에 대한 관심과 보상 대책이 필요하고 문제가 된 공정이나 시설은 효율적으로 개선해야 한다”면서 “시설 점검도 주기를 단축하고 노후 설비에 대해서도 시급한 교체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박성태 기자  mihang21@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