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어느새 애기동백 피는 늦가을

27일 산다화가 만개한 여수 무선산을 찾은 한 등산객이 늦가을의 정취를 카메라에 담고 있다. 산다화는 동백과 비슷하나 늦가을에 꽃이 피어 늦동백, 서리동백이라 불린다. 동백보다 작아 애기동백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