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경도 연륙교 국비지원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확정”27일 기재부 선정…2020년 개설공사 착수 예정

여수 경도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의 기반시설로 추진 중인 ‘경도지구 진입도로(연륙교) 개설공사’가 27일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에 선정돼 국비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이는 지난 8월말에 경제자유구역위원회 심의를 통과하여 확정된 경도지구 진입도로(연륙교)의 국비지원을 위한 행정 상 후속 조치이다. 총사업비 1,154억원으로 추정되는 경도지구 진입도로 개설공사에 국비를 지원받기 위해서는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해야만 가능하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9월 21일 관할 중앙부처인 산업부에 제4분기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경도지구 진입도로 개설공사를 제출했으며 산업부는 최우선 순위로 기획재정부로 신청한 바 있다.

이에 기획재정부는 12월 27일 재정사업평가 자문위원회 의결을 거쳐 경도지구 진입도로 개설공사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최종 포함되었다고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확정된 대상사업을 KDI에 2019년 1월 예비타당성조사실시를 의뢰할 계획으로 그 결과는 내년 하반기에 확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서는 철저한 사전준비를 통해 사업추진의 필요성 및 타당성 등 관련 자료를 KDI에 제공하는 등 예타가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 대처해 나간다는 입장이다.

여수 신월동과 경도를 연결하는 경도지구 진입도로(연륙교)는 연장 1.52㎞, 폭 13.8m, 아치교․사장교로 되어있으며, 예정사업비는 1,154억원으로 국비 40%, 지방비 40%, 미래에셋이 20% 부담 예정이다.

여수 경도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은 미래에셋 컨소시엄이 경도를 세계적인 휴양지와 관광단지로 개발하고자 1조 5천억원을 투자할 계획으로 세계 유수의 컨설팅 용역사를 통해 마스터플랜을 수립중에 있으며, 6성급호텔, 케이블카, 인공해변, 마리나 등의 시설물을 구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갑섭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장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하여 2020년에는 차질없이 진입도로 개설공사가 착수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여수 경도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됨으로써 경도를 전남의 오감만족 문화관광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