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양계장서 불, 닭 3만4천여 마리 폐사
여수 소라면 양계장 화재 현장

9일 오전 1시 32분경 여수시 소라면 양계장에서  불이 나 육계 3만4천여 마리가 폐사했다.

이날 화재는 K농장에서 최초 불이 나 인근 Y 양계농장으로 불이 옮겨 붙었으며  축사 5개 동을 태우고 2시간 30여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