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택지개발 본격 추진2023년 준공 목표…418,000㎡ 부지, 사업비 1324억 원 투입

여수시가 올해부터 소제마을 418,000㎡ 부지에 사업비 1324억 원을 투입하는 택지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소제마을에 주거시설용지 200,640㎡(48%), 상업시설용지 12,540㎡(3%), 공원·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204,820㎡(49%)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6월 전라남도로부터 택지개발계획 승인을 받은 후 10월부터 보상물건 실태조사를 진행했다.

보상물건은 토지 536필지, 주택 94동이며, 실태조사는 90% 완료했다.

실태조사를 마친 보상물건에 대해서는 오는 8일까지 이의신청을 받는다.

이의신청이 마무리 되면 2월 중 보상협의회를 개최하고, 3월부터 감정평가를 시작해 4월에는 보상협의에 들어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보상협의가 마무리되는 올 하반기부터 택지개발 공사가 시작될 것 같다”며 “5년 후 시민들께 최고의 명품택지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