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 H조선소 도장 작업 중 1명 사망크레인 이용 작업 중 선미 램프에 맞아 1명 사망, 1명 부상

여수 H조선소에서 크레인을 이용해 도장 작업 중이던 인부가 선미 램프에 맞아 1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1일 여수해경에 따르면 당일 오후 3시 57분경 여수시 돌산읍 우두리 H 조선소 플로팅 도크 내에서 원인 미상으로 선미 램프 고정 장치가 풀리면서 크레인을 타고 선박 도장 작업을 하던 A 모(50세, 남) 씨와 B 모(58세, 남) 씨를 덮쳤다.

이 사고로 작업자 1명이 크데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호흡·맥박이 없던 A 모 씨는 숨졌다. 다른 1명은 경미한 손가락 부상을 입었다.

해경 관계자는 H 조선소 관계자 및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