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입지 선정결과 11일 발표여수, 율촌 동양아파트 인근…순천, 신대지구 외국인학교 터 제시

전라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입지 선정 결과가 11일 발표됨에 따라 어느 지역이 선정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여수, 순천시 2개 지자체가 동부권 통합청사 입지 대상지로 막판까지 경쟁한 터라 입지 선정 결과에 따라 희비가 엇갈릴 것으로 보인다.

여수시는 율촌면 동양아파트 인근 지역을 건립 예정 부지로, 순천시는 신대지구 외국인학교 부지를 통합청사 부지로 제시했다.

광주전남발전연구원은 10일 현지 실사 및 평가를 갖고 11일 오후 2시 평가 결과를 발표한다. 전라남도는 입지 선정 완료에 따른 전남도의 후속대책 입장을 밝힌다.

한편, 전라남도의 동부권 청사 공모계획 발표 이후 여수시와 광양시는 선정기준이 특정 지역을 염두한 것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이후 광양시는 공모 신청을 포기했고 여수시만 공모안에 참여했다.

동부권 통합청사는 기존 직원 160명을 비롯해 신규 직원 100명 등 총 260며이 상주한다. 또 보건환경연구원 동부지원, 도로관리사업소 동부지소, 동물위생시험소 동부지소, 전남신용보증재단이 입주하고 무안 도청 1개국도 옮겨온다.

연면적 9천917㎡에 공사비와 설계비를 포함해 325억원을 투입해 청사를 지으며 2022년 상반기 준공 예정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