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형물 제막오는 20일, 여수엑스포역 광장…시, 오픈워터수영경기 준비 총력
여수엑스포역 광장에 설치된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마스코트 조형물 ‘수리’(좌)와 ‘달이’(우)

오는 20일 여수엑스포역 광장에서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마스코트 조형물 제막식이 열린다.

시는 지난 5월 30일 발생한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로 당초 6월 1일로 계획된 제막식을 연기했었다.

제막식에는 여수시장, 대회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전라남도 정무부지사, 지역 국회의원, 여수시의회 의장과 도‧시의원, 유관기관단체장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행사에 앞서 우도풍물단이 현장 분위기를 띄우고, 본행사에서는 가림막 제거 세리머니와 대회 성공개최 염원 퍼포먼스 등을 진행한다.

조형물 이름은 ‘수리’와 ‘달이’다. 높이 2.5m, 너비 2m로 암수 수달을 형상화했다. 청와대 사랑채 앞, 용산역, 서울역 등에도 설치돼 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오픈워터경기는 여수엑스포해양공원 앞바다에서 선수권대회(7월 13일~19일)와 마스터즈대회(8월 9일~11일)로 열린다.

여수시는 10개 부서 13명으로 조직위원회를 꾸리고 시설물 정비와 손님맞이 등 막바지 대회 준비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시민의 관심과 참여 속에 치러질 수 있도록 홍보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박성태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