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여수광양항만공사, 공기업 경영평가 B등급 달성20일 기획재정부 발표 결과 공사 설립 이후 최초 B등급 획득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가 기획재정부가 실시한 2018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이하 경평)에서 전년도 C등급에서 한 등급 상향된 B등급을 획득했다.

20일 공사에 따르면 기획재정부가 확정 발표한 2018년도 공공기관 정부 경영평가 결과 공사 설립(2011년 8월) 이후 최초로 B등급을 달성했다.

이는 2018년 광양항이 부산항에 이어 국내 두 번째로 총 물동량 3억톤을 달성하였으며,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윤리경영, 일자리 창출, 안전관리 등 사회적 가치 구현에 적극적으로 임한 결과로 보인다.

특히, 공사는 공공기관 최초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선도하여 고용노동부 공공부문 정규전환 우수사례에 선정되었으며, 중소기업, 부두 운영사와 협업을 통해 항만 환경개선을 위한 E-YT(전기 야드트랙터) 개발·도입 등을 통해 기획재정부 공공혁신 우수사례에 선정되기도 하였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및 경영혁신에 더욱 앞장서고, 지역사회와 국민에게 신뢰받는 최고의 항만물류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