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여수 관통 예상!20일 오전 태풍 전남 해안 상륙…광주·전남 강한 비
남해안, 지리산 부근 시간당 50mm 이상 폭우 주의
제5호 태풍 다나스 예상 경로 및 주변 기압계 모식도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현재(19일 9시) 중국 상해 남동쪽 약 3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8km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다. 이 태풍의 현재 중심 기압은 990hpa, 크기는 소형이며 최대풍속은 시속 86km(초속 24m)의 세력을 유지하고 있다.

이번 태풍은 소형이나 따뜻하고 많은 수증기가 유입돼 시간당 50mm이상의 강한 비를 동반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전남 동부 해역인 여수를 직접 관통해 지날 것으로 예상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다나스는 한반도로 북상해 19일 오후 제주도 남서쪽해상으로 진입, 20일 새벽 제주도 서쪽해상을 지나 오전에 전남해안에 상륙한다. 이후 남부지방을 지나 경북내륙을 거쳐 동해상으로 빠져나가 20일 밤 동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 전남 남해안에 영향을 주고 있는 비구름대는 광주와 전라남도 전 지역으로 확대되며 오늘 밤부터 내일 20일 새벽에는 더욱 강하게 발달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태풍은 19일 새벽까지 바닷물의 온도가 29도 이상의 높은 구역을 통과하면서 발달하였으나, 오후부터 26도 이하의 구역으로 북상하면서 세력이 약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여수해수청은 제5호 태풍 ‘다나스’가 토요일인 20일 오전 중 여수지역 부근에 도착하여 남측 지역을 관통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여수․고흥․제주지역에서 운항하는 여객선 20척을 통제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