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천지역 뉴스
범죄피해자 보호 ‘안심 안전 쉼터’ 설치 협약식순천시 ․ 순천경찰서, 역할 분담 및 피해자 지원 네트워크 구축
순천시와 순천경찰서가 범죄피해자 보호 '안심 안전 쉼터' 설치 운영협약식을 가졌다.

순천시와 순천경찰서가 31일 순천시청 소회의실에서 범죄피해자 보호 ‘안심 안전 쉼터’설치 ․ 운영 협약식을 가졌다.

순천시 관내에서 발생하고 있는 범죄피해자 발생은 매년 100여건에 이르고 있어 범죄피해자에 대한 보호와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다.

양 기관은 가정폭력, 성폭력, 강도 등으로 인해 정신적, 신체적 피해 고통에서 벗어나지 못한 피해자의 사회적 보호, 보살핌이 필요함을 인식하고 협약을 통해 협업에 나섰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석 순천시장과 노재호 순천경찰서장이 참석해 범죄피해자 보호가 인권문제라는 점을 인식하고 범죄피해자의 명예와 사생활을 보호하는데 상호 역할을 분담하고 공동협력을 통해 피해자 지원 통합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서의 주요 내용은 순천시는 안심안전 쉼터의 설치 및 유지 관리를, 순천경찰서는 범죄피해자의 시설 출입관리 및 피해자 안전, 건강, 법률지원, 상담 등 피해자 보호를 위한 제반 조치를 강구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허석 순천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 살기좋은 순천이 되기를 기대하며, 경찰서와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빠른 시일내에 범죄피해자들에 대한 실질적인 보호와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재호 순천경찰서장은 “범죄피해자들이 아동, 여성이 주로 가정형 임시숙소 사용으로 실질적이고 안심감을 줄 것으로 기대되며 범죄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