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천지역 뉴스
신대지역 신규 도서관 시민과 함께 만든다.순천시 지난 29일 건립 참여단과 간담회 가져

순천시(시장 허석)는 지난 29일 신대도서관 세미나실에서 신대지역 신규 도서관 건립에 따른 시민 참여단 20명에 위촉장 수여와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신축될 신대도서관은 인구 6만 등 신도심 확장에 대비한 복합문화 공간 및 중심 축 역할을 담당하기 위해 건립, 추진 중이다. 간담회는 시민참여단 20명을 비롯한 책 읽는 사회문화재단 회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위촉장 전달로 시작된 간담회는 회장, 총무 등 임원선출 후 모임일정, 향후 운영방향에 등에 대해 논의했다. 참여단은 건립될 신대도서관의 운영방향을 결정할 아이디어부터 완공 후 운영사항, 도서관에 필요한 자료 수집, 도서관 주변부지 활용 방안 등 신축될 신대도서관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회장으로 선출된 김동운(남/59세)씨는 “도서관 건립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새로 지어질 도서관은 순천시의 랜드마크가 되고, 지금 세대 뿐 아니라 다음 세대에서도 멋진 도서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란 소감을 전했다.

안문수 도서관운영과장은“새로 건립 될 도서관은 기존 방식의 도서관 건립에서 탈피하여 시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함께 만들어 가는 도서관으로, 주민들의 쉼터가 될 수 있는 도서관이 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해룡면 신대리에 신축될 도서관은 총 180억원의 예산으로 인물도서관, 북카페, 식당, 서점, 열람실, 서고, 공연장 등의 시설로 오는 2022년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데스크  yeosunews@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