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가을장마․태풍 북상, 비상 태세 돌입”김 지사, 농수산물․인명 피해 최소화 당부
블루 관련 6대 프로젝트 집중 효율 강조

수확철을 앞두고 가을장마가 시작된데다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하고 있어 농수산물을 비롯한 재산과 인명 피해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이 서해안을 지날 경우 목포․신안 앞바다를 지날 것으로 예보했다. 이에 따라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3일 실국장 정책회의를 통해 전남이 태풍의 오른쪽에 위치해 피해가 커질 수 있다며 각별한 대비태세를 주문했다.

이어, 김 지사는 “2020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된 6조 8천억 원은 사상 최대로, SOC 사업뿐만 아니라 미래 전략산업에 집중됐다”며 “전남의 미래 먹거리를 위해 준비해야 할 사업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비 활동을 벌여 국회 심의 과정에서 추가로 더 확보해나가자”고 독려했다.

추석을 앞두고 농산물 가격 내림세가 이어짐에 따라 김 지사는 “시름에 잠긴 농업인들을 위해 장기적으로, 친환경농업의 생산에서 판로까지 아우르는 종합적인 마케팅 계획을 세워 추진할 필요가 있다”며 “특히 미국 대형 쇼핑몰인 ‘아마존’의 농수산물 판매 전시장에 전남의 9개 품목이 입점해 있는데 이를 확대해 개별 품목 입점이 아닌 ‘전남 브랜드몰’을 만들도록 협의하는 등 국내외 시장 확대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 실현과 관련해 김 지사는 “도정 전반으로 ‘블루 이코노미’를 확산하기 보다는 ‘블루 에너지’, ‘블루 투어’, ‘블루 바이오’, ‘블루 트랜스포트’, ‘블루 시티’, ‘블루 농수산’, 6대 프로젝트에 집중하는 것이 효율적”이라며 “해상풍력단지와 친환경농수산업, 첨단의료복합단지 등 별도 프로젝트별로 해당 실국에서 구체적 실행계획을 조속히 세워 성과를 내도록 하자”고 말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