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제18회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전면 취소 결정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 비상대책위,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우려

오는 9. 26.(목) ~ 9. 29.(일) 개최 예정이었던 ‘제18회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가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우려로 취소됐다.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신영식)는 지난 16일 경기 파주시에서 최초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가 현재 치사율이 거의 100프로에 가깝고, 아직까지 예방백신과 치료제가 개발되지 못한 상황에 따라 광양전통숯불구이 먹거리 축제 개최 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전파될 우려가 높아 취소결정을 내렸다고 지난 20일 밝혔다.

신영식 축제위원장은 “현재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이와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되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축제를 준비해주신 많은 관계자 여러분과 축제 참여를 기대하신 시민 및 관광객 여러분들에게 죄송한 말씀을 드린다.”며 축제 취소 취지에 대해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이해를 당부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