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국민화합과 자비 염원 ‘불교대축제’ 열린다!20일(일) 오후 2시 부산시민공원 잔디광장서 개최
1천명 스님과 10만 불자 참여…‘부처님 진신사리’ 친견
부산 불교문화대축제 팜플릿

최근 불거진 사회분열과 경제난을 극복하고 국민의 화합과 국가발전을 염원하는 화합의 장이 마련됐다.

불교문화도시 부산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불교대축제가 오는 20일(일) 오후 2시 부산시민공원 잔디광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불교대축제는 사)부산광역시불교연합회(회장: 경심 범어사 주지스님), 부산불교총연합신도회(회장: 박수관 YC TEC회장), 부산광역시, 부산진구가 주최하며 불교문화대축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해 전국 각지에서 모인 1천분의 스님과 10만 불자가 참여한다. 여수 흥국사에서도 버스 1대를 대절해 불교대축제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날 도자기체험, 연꽃만들기, 염주만들기 등 다양한 불교문화체험행사가 마련돼 있으며 지역의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 시설에 자비의 쌀(10kg 4천100포)이 전달된다.

이외에도 ‘부처님 진신사리’를 찾아 참배하는 친견이 진행되며 축제의 시간으로 미스트롯 출신 송가인을 비롯해 모모랜다, 더보이즈의 축하공연이 진행된다.

불교문화대축제조직위원회 한 관계자는 “최근 보수와 진보로 나뉜 사회분열과 한·일간의 무역전쟁으로 인한 경제난 때문에 국민들이 실의에 빠져 있다. 이런 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기회의 장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어, “불교의 기본 사상이 화합과 자비인데 사회분열과 갈등을 화합으로 승화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에게 자비를 실천하고 희망의 기회를 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이번 불교대축제의 의미를 되새겼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