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해경, 불법조업 근절 단속불법 어구 적재 및 불법조업 단속 전담반 운영
불법어구 적재 선박

허가되지 않은 불법 어구를 이용해 포획하는 민원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민생침해범죄 근절 및 불법조업 원천 차단을 위한 특별단속이 실시된다.

19일 여수해경에 따르면 최근 잠수기, 연안선망, 새우조망 등의 불법조업이 성행하여 어업인들의 생계를 위협하고 수산자원이 고갈될 위험이 높아 불법조업행위 근절을 위한 대대적 단속을 펼친다.

여수해경은 수사과 형사계 및 형사기동정으로 편성된 단속 전담반을 편성 운영하고 해ㆍ육상 경찰관들을 집중적으로 투입해 단속한다.

중점단속 대상은 ▲ 잠수기 어선의 무허가 조업 및 석션 등 불법 어구 사용행위 ▲들망, 양조망 등 저인망식(끌그물) 조업행위 ▲새우조망 불법 개조 및 허가 이외의 어구 적재 행위 ▲그물코 규격 위반 행위 등에 대하여 집중 지도ㆍ단속할 방침이며, 특히 위반 선박에 대하여는 관련 법 규정에 의거 강력하게 처벌할 방침이다.

해경 관계자는 “출항 시부터 불시 검문검색을 강화해 불법 어구 적재 및 사용 행위를 원천 차단과 함께 우범해역에 경비함정을 집중 배치”하고 “시ㆍ군 어업지도선 등과 공조해 불법조업 행위가 근절될 때까지 강도 높은 단속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