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호텔이야? 미술관이야? 여수 ‘아트디오션 갤러리’ 개관여수 디오션 호텔, 오는 29일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재탄생
여수디오션 호텔 '아트디오션 갤러리'

여수 디오션 호텔에 예술의 혼을 불어넣어 문화공간으로 재탄생시킬 ‘아트디오션 갤러리’(대표 박은경 서양화가)가 오는 29일 개관한다.

‘아트디오션 갤러리’는 유명 팝아티스트 낸시 랭과 올해의 최우수예술가 12인에 선정된 노재순 작가, 박종용 작가를 비롯해 국내와 해외에서 명성 높은 작가 23명이 참여한 가운데 각 작가의 대표작 총 70여점이 전시된다.

호텔 방문객이라면 누구나 작품을 관람할 수 있고 구매 역시 가능하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작품에 대한 안내도 받을 수 있다.

갤러리 개관 첫날인 오는 29일에는 작가 23명을 비롯해 예술계, 문화계의 주요 인사들을 초청하여 디오션 호텔 1층 로비에서 개관식을 개최한다.

개관식은 이날 오후 5시부터 현악 4중주의 협주와 리셉션을 시작으로 테이프 커팅식, 전시작품을 관람한 후, 그랜드볼룸으로 이동하여 환영사, 축사, 기념만찬이 진행된다. 만찬 중에는 전시되어 있는 작품들을 선별해 개관기념 특별 경매도 이뤄진다.

‘아트디오션 갤러리 개관전’은 오는 29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진행되며 이후 국내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현대 미술 작가의 작품을 매회 다른 콘셉트로 선보일 예정이다.

여수 아트디오션 갤러리 관계자는 “유명 갤러리가 아니면 만나보기 힘든 작가의 작품을 투숙 또는 식사나 비즈니스를 위해 방문한 장소에서 쉽고 편하게 감상할 수 있도록 문화서비스 차원에서 기회를 마련했다”며 “호텔이 단순한 쉼을 위한 공간을 넘어 고객에게 예술가치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문화공간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