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사랑의 행복 온도탑’ 제막식 개최27일 여수시청 앞 광장…내년 1월 말까지 목표액 8억 2800만 원
지난 27일 오후 여수시청 현관에서 열린 ‘전남 동부권 사랑의 행복 온도탑 제막식’에 참석한 내빈들이 기념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희망2020 나눔 캠페인’을 알리는 전남 동부권 사랑의 행복 온도탑이 여수시청 앞 로터리 광장에 설치됐다.

지난 27일 오후 여수시청 현관에서 열린 ‘전남 동부권 사랑의 행복 온도탑 제막식’에는 권오봉 여수시장과 노동일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한화케미칼 김형준 공장장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여수 풍물보존회와 다솜 어린이집의 식전공연, 사랑의 열매 달기, 온도탑 온도 올리기 시연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제일 E&C 김종휘 대표가 1억 원 이상 고액 기부자 클럽인 아너소사이어티의 회원으로 가입했다.

여수산단협의회와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시 공직자 및 시의회 의원은 각각 4500만 원, 2000만 원, 21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사랑의 행복 온도탑은 희망 나눔 캠페인 관련 기부 분위기 조성을 위해 설치됐다. 모금 목표액의 1%가 달성될 때마다 온도가 1℃ 오른다.

올해 캠페인은 ‘나눔으로 행복한 세상’을 구호로 내년 1월 31일까지 전남 도민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모금 목표액은 전년과 동일한 8억 2800만 원이며,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계좌로 입금하면 된다.

지난해 열린 희망2019 나눔 캠페인에서는 목표액을 114% 초과한 9억 4600여만 원이 모금됐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