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강화수 예비후보 후원회 출범후원회장 송영무 전 국방부장관 “강화수 후보, 문재인 정부 성공 이끌 최적임자”
강화수 예비후보

강화수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여수갑)는 21일 강화수예비후보후원회를 결성하고 송영무 전 국방부장관을 후원회장에 위촉했다고 밝혔다.

송영무 후원회장은 제26대 해군참모총장 등 군내 요직을 역임했으며, 문재인정부 초대 국방부 장관을 지냈다. 강화수 예비후보는 송영무 후원회장이 국방부장관으로 재임 당시 국방부장관 정책보좌관(고위공무원단·구 2급 상당)으로 근무하며 첫 인연을 맺었다.

송영무 후원회장과 강화수 후보는 문재인정부 초기 군내 기득권의 반발을 무릅쓰고 △군복무기간 단축 △장병급여인상 △장병휴대폰이용 △위수지역 해제 △해·공군력 확대를 위한 첨단무기 도입 △군 과거사 정리 △기무사 개혁 등을 추진했다.

송영무 후원회장은 “강화수 예비후보는 어떤 일이든 믿고 맡길 수 있는 충직한 사람이며, 문재인 정부의 두터운 신임을 얻고 있다”며 강 후보에 대한 강한 신뢰를 들어냈다.

이어 송 후원회장은 “이번 선거는 촛불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부가 레임덕으로 진입할지, 적폐청산과 민생개혁에 성공할지를 가르는 중요한 선거가 될 것이다”고 진단하며, “문재인 정부의 정치 철학을 가장 잘 이해하는 강화수 후보의 당선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강화수 예비후보는 “평소 존경하는 송영무 장관님을 후원회장으로 모시게 되어 무한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내일, 내삶, 내꿈이 있는 여수를 만들기 위해 더욱더 매진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