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스마트시티 구축 골든타임 확보한다!여수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1차 서면평가 국토부 통과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흐름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으로 여수시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위기상황에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는 환경조성에 대한 기대감이 커져가고 있다.

주승용 국회부의장(여수을, 4선, 국토교통위원회)은 31일 여수시가 국토교통부의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공모 사업’ 1차 서면평가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1월 21일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접수한 뒤 1월 31일 1차 서면평가를 마무리했으며, 2월 11일까지 2차 현장 평가를 거쳐 30개 지자체(광역시도 포함)를 최종 선정해 각 지자체별 사업비 12억원 중 6억원씩을 지원할 예정이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 구축사업은 여수시의 폐쇄 회로 CCTV를 경찰 112상황실과 소방 119상황실 등이 공동 활용해 재난상황 긴급대응, 범죄예방 및 사회적 약자(어린이, 치매노인 등) 보호, 긴급구조 헬프 지원서비스 등 스마트 도시 안전망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유관기관 간 협조 체계를 구축하여 신속한 현장 출동과 상황 파악·대응이 가능해지며, 시민 안전과 소중한 재산을 지키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 부의장은 “여수시는 매년 관광객 1,500만 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고, 국내 최대 석유화학단지인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각종 사고 발생 시 재난 안전 관리 분야에 대한 상호협력체계 구축이 시급하다.”며, “통합플랫폼 기반이 구축되면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를 위한 골든타임이 확보는 물론 강력범죄 감소와 검거율이 향상될 것이다”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