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도, 1억 이상 부농 꾸준히 증가세축산분야 큰 폭 상승, 10억 이상 54농가 달해

전남도내 1억 원 이상 고소득 농업인이 매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도내 농가와 법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소득 통계조사 결과, 연소득 1억 원 이상인 농업인이 5천166농가로 2018년 대비 2.8%인 139농가가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득 규모별로는 1억원 이상 2억원 미만이 가장 많은 3천996농가(77.4%)로 나타났으며, 2억원 이상 5억원 미만이 973농가(18.8%), 5억 원 이상 농가도 197농가(3.8%)를 차지했다. 특히 10억원 이상 소득을 올린 농가도 지난해 대비 12농가가 증가한 54농가에 이르렀다.

품목별로는 축산이 1천974농가(38.2%)로 가장 많고, 식량작물 1천857농가(35.9%), 채소 713농가(13.8%), 과수 243농가(4.7%) 등의 순을 차지했다. 특히 축산분야 고소득 농업인이 2018년 대비 184농가가 증가해 큰 폭의 상승세를 보였다.

연령별로는 60대 비율이 2천237농가(43.3%)로 가장 많고, 50대 비율이 1천989농가(38.5%), 40대 이하 청년농업인들도 940농가(18.2%)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고흥군이 566농가로 가장 많았으며, 강진군 551농가, 해남군 548농가, 보성군 389농가 순을 보였다. 특히 함평군은 축산농가 집중 육성에 따라 고소득 농업인 189농가가 신규 진입해 총 336농가에 이르러 눈에 띄는 증가세를 보였다.

이 같이 고소득 농업인의 꾸준한 증가는 고품질 농축산물의 안정적인 판로확보 및 축산 규모화의 확대, 소비자의 니즈(needs) 충족을 위한 판매방법 다양화 등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