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시 토지면적, 지난해 축구장 203개만큼 늘어증가 원인은 율촌 제2일반산업단지 조성과 미등록 토지 신규 등록

여수시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여수시 토지 면적을 512.1㎢로 확정했다. 이는 2018년 말에 비해 축구장 203개 크기의 면적인 1,449천㎡가 증가한 수치이다.

여수시에 따르면 토지 면적이 늘어난 원인은 율촌 제2일반산업단지 조성으로 인한 공유수면 매립과 미등록 토지 신규 등록 등에 따른 것이다.

여수시 토지 지목별 면적은 임야가 301.1㎢로 59%를 차지했고 농지102.9㎢, 대지 24.0㎢, 도로 22.3㎢, 공장용지 20.8㎢ 순이었다.

시 관계자는 “토지면적 증가는 자산 가치 증대와 함께 정부 교부금 산정에 유리하게 작용된다”며 “공유토지분할, 조상땅 찾아주기 등 시민 눈높이에 맞는 시민중심 정책으로 시민 재산권 보호는 물론 국토의 효율적 관리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토지 관련 각종 통계는 여수시 홈페이지 내 지적통계를 통해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