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전남복지재단, 지역복지 발전 비전 담은 연구보고서 발간4개 분야 연구성과…섬 복지·정신질환 돌봄·커뮤니티케어·시설평가 심층연구

전남복지재단(대표이사 신현숙)이 18일 지역복지 발전 비전을 담은 연구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에 발간한 연구보고서는 ▲섬 복지 전달체계 개선 방안 연구 ▲ 정신질환자 지역사회 통합 돌봄 체계 구축방안 연구 ▲경로당 공동생활의 집 사례로 본 커뮤니티케어 연계방안 ▲평가체계 구축을 위한 장애인복지관 평가지표 개선 연구 등 모두 4권이다.

섬 복지 전달체계 개선 연구는 대표적 복지사각지대인 전남 도서 지역 복지 전달체계를 심층연구했다. 특히 보건·응급의료서비스 욕구가 높지만 지리적 한계가 분명한 섬 지역에서 ‘이장·노인회장·부녀회장’과 ‘IT/IoT기술’을 모두 활용해 수급자 발굴과 사례관리에 나서야 한다고 제안하고 있다.

최근 사회문제로 제기된 정신질환자 지역사회 통합 돌봄과 관련하여 서비스 체계 구축 등 선제적 대응방안을 모색하는 연구도 진행했다. 이 연구를 통해 도내 정신질환자의 높은 지역사회 거주 욕구에 대응하기에 역부족인 인프라 현황을 매칭 분석하고, 시군 권역별·단계별 추진전략 수립을 촉구했다.

경로당 공동생활을 통해 커뮤니티케어 도입 방안을 살펴본 연구에서는 노인 이용자에 대한 생태체계적 접근을 통해 만족도와 관계지수를 수치화해 정부 선도사업인 커뮤니티케어의 안정적인 도입 방안을 제시했다. 연구자는 운영 표준메뉴얼 개발, 관련 조례 제정, 권역별 관리자 지정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장애인복지관 평가지표 개선 방안 연구는 보건복지부의 사회복지시설평가가 지역적 특색이 반영되지 않은 채 천편일률적이라는 점에 착안해 개선방안을 모색했다. 현장 종사자 설문조사와 학계·전문가·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델파이조사, 개발회의, 공청회 등 다양한 층위를 거친 의견수렴으로 전남형 장애인복지관 평가지표를 개발했다.

재단은 이같은 연구성과물을 전남도를 비롯한 22개 시군, 각급 유관기관·단체에 배포해 관련 정책개발을 유도하거나 그 과정에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연구결과물을 현장종사자와 도민이 이해하기 쉽고 접근성이 높게 가공·배포해 다양하게 활용되도록 할 방침이다.

신현숙 대표이사는 “사회복지정책의 효용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관련 연구가 반드시 선행해야 한다”며 “전남의 특색에 맞춰 개발한 연구성과물을 실제 현장에 적용해 도민들이 체감하는 복지서비스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