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광양시, 2019년 전라남도 친환경농업대상 상패 받아친환경농업 생산기반 조성과 농가소득 보전 지원에 힘써
광양시가 전남도 2019친환경농업대상 평가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광양시가 전라남도에서 실시한 ‘2019년 친환경농업대상 평가’에서 대상을 차지하면서 지난 2월 27일 전라남도청으로부터 상패를 받았다.

시는 지난해 ▲친환경농업단지조성 2,308ha(22억8천8백만 원) ▲친환경농산물 인증비 2,257ha(8억3천5백만 원) ▲친환경 논벼 새끼우렁이 558ha(6천7백만 원) ▲친환경직불금 1,371ha(13억3천만 원) ▲유기농·무농약지속직불금 1,520ha(8억9천6백만 원) ▲유기질비료 143만 포(32억 원) 등 총 94억3천만 원을 지원해 친환경농업 생산 기반 조성과 친환경농가 소득보전 지원 등 안정적인 친환경농산물 생산체계 구축을 위해 힘써왔다.

시의 친환경인증면적은 유기농 1,266㏊, 무농약 1,178㏊ 총 2,444㏊로 경지면적의 49.6%이고, 친환경농업단지는 97개소, 2,308ha이다.

이삼식 농업지원과장은 “올해에도 유기농 중심의 친환경농산물 생산 지원을 통해 친환경농업 활성화와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