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어르신들 보살펴요”GS칼텍스 여수공장, 결식 우려 노인가정 ‘에너지박스’ 100개 전달
GS칼텍스 여수공장 임직원들이 25일 지역의 결식 우려 홀몸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구호식품이 담긴 ‘에너지 박스’를 전달하고 있다.

GS칼텍스 여수공장이 25일 여수시 충무동∙광림동에 거주하는 결식 우려 홀몸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구호식품으로 채운 ‘에너지 박스’ 100개를 전달했다.

GS칼텍스는 여수시 연등동에서 13년째 이어온 무료급식소 ‘사랑나눔터’ 운영을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지난 2월 3일부터 중했다. 이런 상황이 장기화돼 결식이 우려되는 지역의 홀몸 어르신들을 돕고자 ‘에너지 박스’를 준비했다.

‘에너지 박스’에는 약 50식 분량의 쌀 5Kg을 비롯해 라면, 배추김치, 조미김 등 밥∙반찬거리와 간식 등 구호식품이 담겼다. GS칼텍스 임직원 봉사자들은 이 박스를 정성껏 포장해 충무동 사회복지 담당 공무원, 여수시노인복지관 관계자들과 함께 홀몸 어르신 가정 100세대를 일일이 방문해 전해드리며 어르신들의 안부도 세심하게 살폈다.

이와 별도로, GS칼텍스는 ‘사랑나눔터’ 운영 중단 시점에 시설 이용 어르신 350여명에게긴급 구호식품을 전달한 바 있으며, 심각한 결식이 우려되는 어르신들께는 매일 점심 도시락을 제공하는 등 무료급식소 운영 중단으로 인한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오고 있다.

GS칼텍스 김형국 생산본부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신속하게 진정되어 어르신들을 사랑나눔터에서 다시 뵙기를 소망하며, 그 때까지 어르신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함께 지속적으로 살피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