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코로나19 여파 어린이날 행사 전면 취소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어린이날 기념행사를 전면 취소된다.

여수시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어린이집‧유치원의 휴원 연장과 초등학생의 순차적 온라인 개학 등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에 따라 어린이들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취소를 결정했다고 9일 밝혔다.

제98회를 맞는 어린이날 행사는 5월 5일 흥국체육관 일원(거북선 공원)과 진남경기장에서 1만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열릴 예정이었다.

매년 전통문화체험과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인기를 끌고 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결국 개최가 무산됐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