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농협 여수시지부 및 여천농협, 양파수확 구슬땀소라면서 농촌일손돕기 나서…로컬푸드 통해 판매 예정
농협 여수시지부와 여천농협이 소라면 농가 양파수확 일손돕기에 나섰다.

농협 여수시지부(지부장 이석진)과 여천농협(조합장 박상근)이 코로나 19로 인해 인력난을 겪고 있는 관내 양파 재배 농가를 위해 지난 13일 여수시 소라면 복산리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농촌일손돕기' 행사를 실시했다.

농촌일손부족은 해마다 반복되는 현상이지만,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감염병 여파로 인력수급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이날 일손돕기는 농협 여수시지부 임직원과 여천농협 임직원, 농협여성조직 회원 등이 참여하여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수확된 양파는 여천농협 로컬푸드 및 각 지점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전량 판매될 예정이다.

박상근 조합장은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농협 임직원을 힘을 모아 직접 일손이 되겠다”며, “농가에서 수확한 농산물을 농협에서 직접 판매해줌으로써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석진 지부장은 “영농철을 앞두고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어 인력수급에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농협 임직원 일손돕기와 농촌인력중개 활성화를 통해 극복할 계획”이라며, “더불어 다양한 홍보와 판촉활동을 통해 신선하고 안전한 우리 농산물의 소비가 위축되는 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