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해경, 좌초 잠수기 어선 승선원 3명 전원구조
좌초된 잠수기 어선에 타고 있던 승선원 3명이 여수해경에 전원 구조됐다.

전남 여수시 장군도 인근 해상에 좌초된 소형 잠수기 어선이 구조됐다.

여수해양경찰서는 2일 새벽 00시 51분께 여수시 장군도 남동방 80m 해상에서 A호(4.98톤, 승선원 3명)가 좌초된 것을 여수해경 경비정이 발견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당시 여수해경은 사고선박이 항내에서 불법조업을 하는 것 같다는 민원신고를 받고 검문검색 차 이동 중이었다. 해당선박은 출항신고를 하지 않고 V-PASS 장비조차 작동시키지 않은 상태였다.

좌초상태를 확인한 여수해경은 선박 안전 상태를 확인했고 발견 1시간여 만인 새벽 02시 06분경 선박은 물위에 다시 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위법사항 조사 결과 출항신고 미필, V-PASS 고장신고 미필 등 과태로 부과사항이 확인됐다”며, “5월에도 같은 위치에서 좌초선박이 발생하여 장군도-돌산대교 사이 수로 접근선박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