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 문수지구 도시재생 7월 본격 추진외부 경관 집수리 지원 450여 세대 신청, 소방도로 개설 교통체증 해소
여수 문수지구 도시재생 사업이 7월부터 본격 추진된다.

여수 문수지구 도시재생 뉴딜 사업이 외부 경관 집수리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7월부터 본격 추진된다.

문수지구는 1986년 IBRD차관으로 조성된 노후주택단지다. 시는 2018년 공모 선정 이후 국토교통부의 실현타당성 평가 등 행정절차를 이행하고, 2019년 12월 30일 활성화계획을 고시했다. 지난달까지 집수리 수요조사 및 편입토지 보상을 추진해 왔다.

7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집수리 사업은 1,000만원 한도에서 자부담 10%를 부담하는 조건으로 현재까지 약 450여 세대가 신청했다. 주택 경관 개선을 목적으로 2022년까지 옥상방수, 외벽, 창호, 대문, 담장 보수를 추진한다.

시는 이에 앞서 뉴딜사업과 연계해 224억 원을 들여 올해 안에 소방도로 개설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현재 건물 철거를 완료하고, 상하수도 및 도시가스관로 매설을 추진 중에 있다.

도로 공사가 완료되면 2차로의 차도와 노면주차장 312면을 확보해 주택단지 내 교통 체증과 주차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여수시는 편입토지 보상이 완료된 토지에 대해 올해 안에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내년부터 어울림센터, 청년창업시설, 게스트하우스, 주차장, 텃밭 등 하드웨어 사업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대학 등 소프트웨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여수미투 2020-07-14 19:36:27

    아직 표류중인 문수부영1단지 재개발은 어떻게 될까요??

    혹 위치를 바꿔서 재개발 할것인지??

    부영의 무책임 그냥 넘어갈리 없어 장성,문수 재개발,돌산지역문제 해결 않고 새택지에 새아파트단지 허가 해줘선 안됩니다.

    여수시의 현명한 판단을 기대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