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이순신 마리나항 조형등대 불 밝힌다!여수해수청, 등대(3기) 신설 관광자원화 기대
등대 설치 실시설계 용역 위치도<사진 여수해수청 제공>

여수 가막만과 이순신 마리나항 인근에 조형등대가 설치돼 미항 여수를 불 밝히게 된다.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선박 안전항해와 수상레저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등대 설치를 위한 실시설계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추진하는 설계용역은 소형어선 및 레저선박 사고 다발해역의 암초에 등대(3기) 신설을 위한 실시설계로 이용자들의 설치 요청이 있어 항로표지 기본계획에 반영했다. 올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22년에는 예산을 투입하여 9월에는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설치 대상지는 지역 항구의 랜드마크이자 관광자원 역할을 도맡을 것으로 기대된다.

여수해수청은 이순신 마리나항 인근으로 향후 요트선착장 등 마리나 시설에 어울리도록 조형미를 가미한 등대를 설치한다. 통항선박의 안전항해와 수상레저 활동을 지원할 뿐 만 아니라 미항(美港) 여수의 해양관광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