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지역인재 우선 채용 ‘여수시민 채용 가점제’ 확대해야여수산단 기업들 사회적 책임실현 주문 여론 확산에 동참 필요

청년 실업해소, 인구증가, 지역과 상생발전을 위해 여수국가산단 기업들이 사회적 책임실현에 적극 나서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2019년 4월 여수산단 유해물질 불법배출 사건 이후 ‘여수국가산단 기업 지역인재 채용 시민가점제’ 신규 협약 체결에 동참한 기업이 없어 실망감을 안겨줬다.

이에 사회공헌을 요구하는 여론이 들끓자 시가 여수시민 우선 채용 가점제 활성화를 위해 팔을 걷어 붙였다.

여수국가산단 공장장협의회 회원사 37개사 중 기체결한 업체는 GS칼텍스(주), 남해화학(주), 한화솔루션(주), 금호석유화학(주), 금호미쓰이화학(주), 금호피앤비화학(주), 금호폴리켐(주) 7개 기업이다.

시는 미체결 30개사에 협조 요청 공문 발송과 직접 방문을 통해 협약 체결에 동참할 것을 호소하며 전체 사업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여수시민 채용 가점제는 2017년 이후 협약기업이 채용인원 563명 중 58%에 달하는 325명을 여수지역 인재로 채용해 최악의 실업난 속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