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도, 추경 1조 2천억...10조 예산시대 연다코로나 피해 지원․지역경제 회복․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집중

전라남도가 1조 2천146억 원 규모의 올해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20일 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로써 총 예산규모는 10조 4천168억 원으로 사상 최초로 10조 원 예산 시대를 열게 됐다.

전남도가 추경예산을 1조 원 넘게 편성한 것도 사상 처음이다. 집중호우 피해복구비 4천862억, 코로나19 대응 865억 등 국고보조사업이 늘었기 때문이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로 어려운 도민의 생활 안정 지원과 침체한 지역경제 회복, 미래를 대비하는 성장동력 창출에 중점을 둬 전략적으로 재원을 배분했다.

특히 코로나19와 각종 재난․재해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운영 30억, 지난해 호우 재해복구사업 4천862억, 재난관리기금 및 재해구호기금 운용 73억, 순천․강진의료원 기능 특성화 및 감염병 대응 53억 등을 반영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도민을 위해 소규모 농가 및 어가 대상 바우처 지급 271억, 일반택시기사 30억 및 버스 운수종사자 13억도 편성했다. 생계가 곤란한 취약계층을 위한 한시 생계지원 229억, 코로나19 생활비 81억 등 정부 4차 추경을 반영해 지원 사각지대를 최대한 보강했다.

침체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일자리 제공에도 중점을 뒀다. 희망근로 지원사업 100억, 지역 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 60억, 전남 일자리플랫폼 건립 10억을 통해 일자리를 제공한다. 소상공인의 경영 부담을 덜기 위해 중소기업 경영안정 자금 이자 지원 96억, 지역사랑 상품권 발행 35억, 소상공인 자금이자 지원 20억도 편성했다.

주요 신규시책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도민이 체감할 온실가스․미세먼지 대책 강화를 위한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 94억, 친환경 리튬이차전지 재활용 기술개발 실증센터 구축 9억, 저탄소 지능형 소재부품 육성지원 4억 5천만 원, 전남 해양습지정원 조성 2억 등이다.

도민 제일주의 행복전남 실현을 위해 경력단절 여성 경력이음바우처 지원 6억, 섬 주민 천원 여객선 운임지원 3억 5천만 원, 파크골프장 조성지원 6억, 어르신 등 체험활동 건강꾸러미 지원 4억 등을 반영했다.

농․축산․어민의 생산기반을 구축하고 소득을 높이기 위해 친환경 농업단지 조성 45억, 유자․차․무화과 등 한파 피해 농작물 지원 10억, 가금농가 방역시설 지원 6억, 김 수출 물류비 지원 1억, 가정간편식 제품개발 지원 1억 등이 편성됐다.

기존사업을 보완하고 확대하기 위한 주요 증액사업은 지방도 정비 250억, 하천기본계획 수립용역 10억, 의병 유물 및 사료 구입 3억 5천만 원, 제104회 전국체육대회 주경기장 신축지원 20억, 2021년 김대중 평화회의 개최 7억, 여성 친화형 다목적 소형 전기운반차 지원 5억,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운영 3억 등이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오는 6월 1일부터 열릴 제353회 전남도의회 제1차 정례회 심의․의결을 거쳐 16일 확정될 예정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