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여수국가산단에 5G기반 ‘스마트산단’ 공동 구축MEC 기술활용을 통해 산단 경쟁력·안전 강화 기대
MEC기반 5G 융합서비스 공공부문 선도적용 사업 협약식 사진(2021.7.2)(좌측부터 한국산업단지공단 박진만 전남지역본부장, 전라남도 손재형 스마트정보담당관, LG유플러스 서재용 상무)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남지역본부는 전남도, LG유플러스와 함께 여수국가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및 5G 적용을 위해 협력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석유화학 전문 산업단지인 여수국가산업단지에 5G기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도입을 통해, 산단 내 ▲안전환경 사고 예방 및 관리, ▲ 생산성 및 품질향상 지원을 통한 중소기업 경쟁력강화의 기반 구축이 추진될 예정이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MEC(Multi-Access Edge Computing) 기술이 핵심적으로 활용된다. MEC(Multi-Access Edge Computing)는 분산 클라우드 컴퓨팅을 통해 게이터센터를 서비스 현장에 가깝게 배치하고, 5G의 초저지연성을 극대화하는 기술이다.

본 기술이 도입되면 5G네트워크를 통해 넓고 복잡한 석유화학 산업단지 현장을 온라인으로 연결하여 AI로 사고를 예방할 수 있으며, AI비전검사 서비스 및 펌프예지보전 기술등을 통해 중소기업 제품 품질 관리 역량 향상으로 경쟁력 확보할 수 있다.

산단공 박진만 본부장은 “여수국가산업단지는 조성 후 50년이 경과한 산업단지로 장비 및 시설등 안전 부분에 많이 노후화되었다. 이는 위험물질을 취급하는 작업자의 안전에 치명적이며, 강화되고 있는 환경 규제에 대응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라며, 본사업을 통해 “산업단지가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스마트화 되어 입주기업 생산환경 고도화와 근로자의 안전이 확보 된 산업단지로 변화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사업은, LG유플러스가 주관하고 산단공, 전남도가 함께 컨소시엄으로 참여 및 지원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MEC 기반 5G 융합서비스 공공부문 선도적용 공모과제」로 추진된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