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경찰, 방역수칙 비웃는 배짱 영업 홀덤펍 철퇴심야 급습 불법영업 업주 및 게임 즐긴 이용객 등 9명 단속
여수경찰서 전경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방역수칙(운영시간 제한) 행정명령을 위반한 여수의 한 홀덤펍(술을 마시면서 카드게임을 즐기는 형태의 주점) 업주와 이용객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여수경찰서는 지난 19일 밤 11시 50분경 여수시 여서동에 위치한 홀덤펍에서 방역수칙을 어긴 업주, 종업원, 이용객 등 9명을 단속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들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시행으로 유흥시설에 대한 운영시간 제한 행정명령이 시행되어 홀덤펍 등 유흥시설 관련자 및 이용자들은 오후 10시부터 새벽 05시까지 집합이 제한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심야시간까지 텍사스홀덤 게임을 즐긴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홀덤펍은 불법영업 관련 신고가 몇 차례 있었으나 CCTV로 출입자를 감시하고 2중 잠금장치와 암막커튼으로 불빛이 세어나가지 않도록 하여 단속을 피해 왔었다.

여수경찰서 경찰관들이 자정 무렵 출입문을 강제로 열고 진입하여 별실, 주방 등에 숨어있던 업주와 이용자 등 9명을 찾아냈다. 현장에는 카지노테이블 3대가 설치되어 있고 카지노칩 등 텍사스홀덤 게임도구 등이 어지럽게 널려 있었다.

여수경찰서는 이들에 대해 감염병예방법위반으로 입건하고 여수시청에 통보 행정처분을 받게 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자체 등 관련 기관과 합동으로 지속적인 단속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