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여수 낭도항, 고흥 오천항 본격 개발 청신호낭도항 및 오천항 공유수면매립 기본계획 반영 확정
개발 청신호가 켜진 여수 낭도항

여수 낭도항이 공유수면매립 기본계획 확정으로 본격 개발에 청신호가 켜졌다.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지난달 31일 제4차 공유수면매립 기본계획 확정에 따라 ‘여수 낭도항‘ 및 ‘고흥 오천항‘ 개발사업에 급물살을 탈 전망이라고 3일 밝혔다.

낭도항 정비사업은 10천㎡(약 3천평)를 매립하여 외곽시설 477m, 접안시설 125m, 도로 542m(폭 8m)를 확충할 계획으로 2025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고흥 오천항 건설사업은 37천㎡(약 만1천평)를 매립하여 외곽시설 320m, 접안시설 300m를 건설할 계획으로 2026년까지 완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특히, 2019년 국가어항으로 신규 지정된 오천항은 항을 이용하는 어선수에 비해 접안시설 및 배후부지가 현저히 부족함에 따라 최대 322척을 수용할 수 있는 접안시설 및 기존시설 대비 약 만평이 증가된 배후부지가 추가 확보될 예정이다.

낭도항․오천항의 개발로 인한 남해안권 수산물 생산․유통산업의 활성화와 함께 안전하고 쾌적한 어항시설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