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전라선 옛 철길공원, 예술작품으로 향기를 입다‘오림터널 갤러리’ 회화 및 시화 등 34점 설치
▶전라선 옛 철길 오림터널 공원 지역예술인 작품 설치 모습

여수시가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조성한 전라선 옛 철길공원 내 오림터널이 여수지역 예술인 작품을 이용해 갤러리로 변신해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올해 오림터널에 지역예술인의 회화 및 시화 등 34점을 설치해 시민들이 산책을 하며 예술의 향기를 통해 삶의 풍요로움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여수시는 시민들의 쉼터가 된 옛 철길공원길에 지역예술인의 작품을 설치해 누구나 쉽게 작품을 관람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품격 있는 문화도시의 이미지를 만들고 지역예술인들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앞선 2019년 미평공원에서 오림터널 입구까지 지역예술인 작품 36점 및 솟대 등 조형물 59점을 설치하는 사업을 시작으로, 지난해에는 둔덕동에서 여천동주민센터까지 지역예술인 작품 20점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