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국민의힘, 전남권 무소속 당선인 잇단 면담조수진 의원, 22일 순천-광양시장 무소속 당선인과 지역현안 논의
▶노관규 순천시장 당선인과 국민의힘 조수진 최고위원이 22일 순천만국가정원 1호 표지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조수진 국민의힘 국회의원(당 수석 최고위원)이 전남권 무소속 당선인과 잇단 면담을 추진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조수진 의원은 지난 14일 박홍률 목포시장 당선인에 이어 22일에는 전남동부권 전남 순천과 광양을 찾아 무소속 시장 당선인들과 지역 현안을 논의한다.

무소속 당선인에게 지역현안 사업 논의를 매개로 러브콜을 보내며 전남권에서 국민의힘 세력확장을 시도하고 있다.

지난 6·1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공천잡음이 일면서 전남 22곳 단체장 중 무소속 당선인 7명이 배출됐다.

노관규 순천시장 당선인과 20대 국회의원을 지낸 정인화 광양시장 당선인은 전남 동부권에서 무소속 돌풍을 일으킨 주역이다. 

노관규 순천시장 당선인에게선 가뭄과 장마 대책 등을 현안과 함께 2023년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을 위해 정부와 여당에 바라는 건의 사항을 청취할 계획이다.

노 당선인이 재임 당시 추진한 순천만 국가 정원은 국내 1호 국가 정원으로, 매년 500여만 명이 찾고 있으며, 이를 발판으로 순천시는 10년 만인 2023년 국제정원박람회를 다시 개최한다.

정인화 광양시장 당선인에게선 관광, 기업과의 상생협력 등 광양의 현안을 청취하고, 광양시가 희망하는 정부 여당의 지원방안을 수렴한다는 계획이다.

광양시장 인수위에는 △광양항 글로벌 스마트항만 조성 △ESG 행정(Environment, Social, Governance 머리글자를 딴 단어로 친환경, 사회적 책임 경영, 지배구조 개선을 고려해야 지속 가능한 발전을 할 수 있다는 의미) 도입 △가칭 가족형 어린이 테마파크 조성 △구봉산 관광단지 조성사업 추진 등이 보고돼 있다.

앞서 조수진 의원은 지난 8일에는 전남 구례군을, 14일에는 전남 목포와 신안 안좌면을 방문해 가뭄 피해 현장을 둘러보고, 정부 여당에 바라는 건의 사항을 청취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