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천지역 뉴스
소병철 의원, ‘순천만국가정원‧잡월드 사태’ 책임있는 해결 촉구소 의원,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위원장에게 당 차원의 지원 요청”
법규정 위반·미준수 부당해고 여부, 고용노동부 통해 확인하고 해결 최선

더불어민주당 소병철 의원이 11일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잡월드 사태와 관련 순천시의 책임 있는 해결을 촉구했다.

소 의원은 노동자들이 긴급 호소문을 발표한 것과 관련 혹독한 겨울 추위에 길거리에서 투쟁중인 노동자들을 위해 고용노동부 등 관계부처와 더불어민주당을 통해 다각도로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소 의원은 이미 작년 12월 31일 순천만국가정원 및 잡월드 지회장분들과 민주노총 순천시지부장을 만나 노동자들의 어려운 상황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또 잡월드와의 고용계약서와 노사합의서(안)를 공유받아 검토한 후 고용노동부에 관련 중재의 경과를 요청해 확인하는 등 분규가 조속하고 원만하게 해결될 수 있도록 해법을 모색했다.

소 의원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전남지방노동위원회에서 ▲ 작년 10월 순천만국가정원 관련 조정(10/21~31) ▲ 작년 11월에는 순천만잡월드 관련 조정(11/11~21)을 진행한 바 있다.

또 고용노동부 여수고용노동지청은 ‘지난 12월 5일에는 여수지청장이 순천시장을 면담하여 순천만잡월드 및 순천만 국가정원 노사분규 해결방안을 협의하면서 분규해결을 위해 순천시가 적극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혀왔다.

소 의원은 조속한 문제 해결을 위해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위원장에게 사안을 알리고 당 차원의 지원을 요청하여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약속받았다.

신정훈 도당위원장은 도당 노동위원회(위원장 주종섭)가 즉각적으로 현장 면담을 진행하도록 전달하는 등 당차원의 지원방안을 강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 의원은 “일할 수 있는 권리는 헌법에 보장된 불가침의 기본권이고 시민들의 생존에 필수적인 요소”라고 짚으며,“해고와 관련해서 부당하게 법규정 위반이나 미준수 여부 등 고용노동부 등 통해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해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