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천제일교회, 환경미화원 휴게 공간 개방여수시도시관리공단과 시설개방업부협약 체결

여천제일교회(위임목사 김동식)가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이사장 김유화, 이하공단) 환경미화원의 휴게 환경 개선을 위해 25일 시설개방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은 2013년부터 여수시의 생활폐기물 수거와 시가지 청소업무를 수행하면서 여수시의 청결과 시민 편의를 위해 힘쓰고 있다.

옥외근무 및 육체노동이 대부분인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의 직원(환경미화원)들은 작업 중간중간 충분한 휴식이 필요 하지만 업무 특성상 작업반경이 넓어 곳곳에 휴게시설을 마련하기 어려운 처지였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여천제일교회가 약50평의 친교실과 화장실 등을 휴게공간으로 제공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환경미화원들은 냉난방 등 쾌적한 환경과 편의시설을 갖춘 교회시설을 이용함으로써 보다 편안한 휴식과 재충전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여천제일교회 김동식 위임목사는 “교회시설을 지역 공동체를 위해 함께 나눌 수 있는 것이 참 뜻깊고 깨끗한 여수 미항을 책임지는 환경미화원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된다면 언제든지 협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