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섬 주민 통합 의료서비스’ 확대 운영…1000여 명 지원통증치료, 상비약품 제공, 이․미용 등 민․관협력
여수시가 의료취약 섬 주민을 위한 ‘통합 의료서비스’를 올해 1000여 명까지 확대 운영한다.

여수시가 의료취약 섬 주민을 위한 ‘통합 의료서비스’를 올해 1000여 명까지 확대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통합 의료서비스’는 섬 주민의 건강관리를 위해 보건소와 민간 의료기관 및 봉사단체가 협력해 지원하는 서비스다.

지난해 7회에 걸쳐 섬 주민 404명에게 제공한 의료서비스를 올해는 10회에 1000명을 대상으로 확대 추진할 방침이다.

올해 ‘의료통합 서비스’에는 ▲의료기관 여수백병원, 여수애양병원, 여수편안마취통증의학과의원 ▲봉사단체 이·미용협회, 일공공일안경원이 참여한다.

오는 23일 첫 시작으로 남면 안도리 지역주민 150명에게 신경외과 무료시술, 만성질환 관리 교육, 상비약품 및 돋보기 제공, 이․미용서비스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