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시의회 해양도시건설위, 화태~백야 도로건설 추진상황 점검
여수시의회 해양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박영평) 위원 7명 및 시 정부 관계자 등 14명이 23일 남면과 화정면 일원의 화태~백야 도로 건설 현장을 방문해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여수시 남면 화태도에서 화정면 백야도를 잇는 도로(국도77호선) 공사가 2027년 준공을 목표로 진행 중인 가운데, 여수시의회 의원들이 추진상황 점검에 나섰다.

여수시의회 해양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박영평) 위원 7명 및 시 정부 관계자 등 14명이 23일 남면과 화정면 일원의 화태~백야 도로 건설 현장을 방문했다.

화태~백야 도로건설 사업은 총 연장 12.9㎞, 2차로 도로로 해상교량 4개소를 건설하는 사업이며 5,319억 원이 투입된다.

국토부 익산지방국토관리청 관계자에 따르면 현재 월호~개도에 건설될 현수교 주탑을 육상에 거치하기 위한 기초 작업 준비 중에 있으며, 제도~백야에 사장교를 건설하기 위해 기초 말뚝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위원들은 이어 행정선에 탑승해 해상교량 건설 대상지인 남면 화태도·월호도, 화정면 개도·제도·백야도 현장 점검에 나섰다.

위원들은 현장을 둘러보고 도로 건설이 정상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상임위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격려할 것을 약속했다.

박영평 위원장은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전 해당 도로가 임시개통 돼 전 세계인들에게 여수의 아름다운 섬과 바다, 명품 드라이브 코스가 될 일레븐 브릿지를 알릴 수 있도록 시의회 차원에서도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