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 “주의보” 발령남해서부 전해상 풍랑예비특보 발효
여수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여수해양경찰서가 남해안 일대 돌풍과 함께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 ‘주의보’를 발령했다.

4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남권에 내리는 비는 오늘(4일) 전국으로 확대되어 밤부터 모레 새벽 사이 돌풍과 함께 천동,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 물결 또한 높아지고 있어 남해서부 전해상에는 풍랑예비특보가 발표된 상황이다.

이에 여수해경은 해상 예비특보 발령에 따라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 ‘주의보’를 발령했다. 

관광객이 많이 찾는 해양 관광지와 사고 위험이 큰 연안 위험구역(갯바위, 방파제 등)을 중심으로 집중 순찰 활동을 펼친다.

특히, 연안사고 예방을 위해 필요시 해안가, 방파제 등 위험지역에 출입 통제선이 설치되어 출입이 제한될 수 있으며, 장기계류 선박 등의 침수, 좌주 등 해양오염사고를 대비해 항포구 순찰을 강화할 방침이다.

여수해경은 주말을 맞아 나들이객이 늘어나 사고위험이 높은 만큼 예방 중심의 순찰 활동을 강화하며, 낚시객이나 관광객들은 위험한 장소에 출입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