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 죽림1지구 도시개발사업 개발이익금 환원해야”최무경 전남도의원, 도정질문 통해 전남개발공사 질타
총 30만평 중 문화시설용지 500평에 불과 ‘턱없이 부족’
여수 죽림 1지구 토지이용계획도 <사진 전남도의회 최무경 의원 제공>
최무경 전남도의원이 본희장에서 도정질문하고 있다.

전남개발공사가 추진 중인 여수 죽림1지구가 개발면적 대비 주민을 위한 편의시설이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드러났다.

전라남도의회 최무경 의원(여수4ㆍ더불어민주당)은 12일 제37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도정질문에서 이 같이 밝히고 “전남개발공사가 추진 중인 여수 죽림1지구 도시개발사업 개발이익금을 환원해야 한다”고 질타했다.

최 의원은 “여수 죽림1지구 분양가를 현재 시세에 맞게 추정한 결과 분양가는 8,956억 원으로 이로 인한 개발이익금은 4,801억 원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사는 개발이익금을 환원해 119안전센터와 복합문화시설 등 도민들의 안전과 복지를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 의원은 또 “도시개발사업 총면적 30만 평 중에 문화시설용지는 고작 500평 밖에 안된다”며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인프라 시설은 턱없이 부족하다”고 토로했다.

이어, “개발공사는 지방 공기업으로 도민의 복지향상과 지역사회발전에 이바지해야 한다는 설립 취지에 맞게 도시개발사업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영록 도지사는 “도시개발공사 개발이익금은 공사가 완료 후 정확한 금액이 나온다”며 “개발공사와 전라남도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부분을 적극적으로 검토 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전남개발공사가 추진 중인 여수 죽림1지구는 총사업비 4,155억 원으로 2026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총면적 30만 평에 1만4천여 명의 인구가 유입될 예정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